충무공손 이두영화백(초대디지탈아트협회 회장)께서 평생동안 만드신 많은작품들을  JPG file 로 보관중인데 관심있는 종인들에게는 무료로(인쇄는 필요하신분이 출력할것)제공..

   
 
 
구 분
행사
제 목
율곡 이이 중심 기호유학 학술회의

2017년 12월13일(수) 오후 1시부터 5시까지 성균관대학교600주년기념관 첨단강의실에서 덕수이씨찬성공파(회장 이칠용)종회의 화환이 진열된 가운데 120여명이 모여 회의를 들었다. 덕수이씨에서는 이천용 율곡종손, 이상렬, 이보영, 이종관 등이 참석했다. 

율곡이이와 우계성혼, 구봉 송익필의 철학을 주제로 파주 기호학의 인물과 유적에 관한 정책을 발굴하기 위한 학술대회다


 

성균관대학교 600주년기념관에서 파주의 율곡, 기호학의 미래를 설계하다라는 주제로 율곡이이를 중심으로 한 기호유학 학술대회를 개최했다


방명을 하고


만석한 가운데


손희영 예술공동체 스케네 대표의 사회로 시작했다.

 

이번 학술대회는 기조강연과 주제발표 3, 라운드토론으로 나눠 진행됐다. 윤사순 율곡연구원 이사장이 율곡학에 함유된 창발적 성향이라는 주제로 율곡의 독창적 이론과 그 형성과정에 대한 기조강연으로 막을 열었다.

 

첫 발표는 최영진 명예교수(성균관대)가 이해를 테마로 한 율곡이이의 철학사상을 주제로 율곡의 통합 철학사상에 대한 이해를 논했다.

 

이종성 충남대 교수는 소통을 테마로 한 율곡이이의 사회인식을 주제로 대동사회론을 통한 사회인식과 소통에 대해 발표했다.

 

이어 김희 울산대 교수가 미래를 테마로 한 율곡이이의 문화이해를 주제로 앞으로의 문화를 기반으로 한 미래 비전까지 함께 고민하는 시간을 가졌다


 

마지막으로 김도일 성균관대 교수를 좌장으로 전체 발표자와 토론자 이천승 성균관대학교 교수, 강보승 성군대학교 교수가 함께하는 라운드 토론을 진행했다

 

백찬호 파주시 문화교육국장은 파주시는 조선시대 최고의 성리학자인 율곡이이의 본향이자 우계 성혼, 구봉 송익필과 함께 깊은 학문적 교류를 나눴던 곳이라며 앞으로도 기호유학을 파주의 소중한 정신적 자산으로 발전시켜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마친 후 기념 촬영 

이번 학술대회는 매서운 추위에도 불구하고 파주가 기호유학의 산실임을 증명하듯 파주지역 유림과 종친회 등에서도 1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을 이뤘다.

 


쉬는 시간에 이상렬 용주서원 원장, 이천용 율곡15대 종손, 이보영 전 춘당공파 총무이사.

 



덕수이씨 시조, 2세조 3세조 세일사 봉행
덕수이씨종보 제123호 발간